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성전자-퀄컴, 세계 최초 ‘10나노 서버 프로세서’ 양산

기사승인 2017.11.09  14:37:02

공유
default_news_ad1

삼성전자와 퀄컴은 오랜 기간 동안 파운드리 분야에서 전략적 협력 관계를 유지해 왔으며 최근 14나노와 10나노 등 첨단 공정을 적용한 모바일 프로세서 양산에 이어 서버용 프로세서로까지 영역을 확대했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사업부장 정은승 사장은 “고성능에 특화된 삼성전자 10나노 핀펫 공정 기술과 퀄컴의 최첨단 SOC 디자인이 결합된 서버 프로세서가 데이터센터 서버 시장의 판도를 바꿀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16.10월 업계 최초로 양산을 시작한 10나노 로직 공정(10LPE)을 적용하여 퀄컴의 ’스냅드래곤 835‘를 생산한 데 이어 ’17.4월 10나노 2세대 공정(10LPP) 개발을 완료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달, 성능과 안정성을 인정받은 10나노 기반의 8나노(8LPP) 공정도 개발하는 등 시장과 고객의 다양한 요구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자료출처: 삼성전자>

GT온라인편집부 gfgroupmail@gmail.com

<저작권자 © 그린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